엔데믹 뜻 의미 알아보겠습니다

엔데믹 뜻 의미 엔데믹은 풍토병으로 굳어진 감염병을 말하는데요. 2022년 4월1일에 김부겸 총리가 엔데믹 가능성을 직접 언급하면서 관심이 많아졌는데요. 그러나 집단면역 위드코로나가 아직 안되었습니다.

엔데믹 뜻

엔데믹 뜻

그래서 섣부른 낙관은 위험할 수 있다고 경계하고 있다고 합니다.

엔데믹은 2022년 2월 22일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브리핑에서 풍토병적인 관리체계로 전환하기 시작한 초입단계라고 평가했다고 하는데요.

전문가들은 엔데믹은 섣부른 기대일 수 있다고 이야기 했는데요.

엔데믹의 이미에 end 끝이라는 단어가 있지만 끝낸다는 의미는 없다고 합니다.

질병이 사라지지 않고 계속해서 주기적으로 발생하고 지역에 노착화 되는것을 말한다고 합니다.

바이러스 질병을 통제가 되지 않아서 어쩔 수 없이 같이 함께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이야기했습니다.

위험이 공종하는거지 사라지거나 없어진것은 아니라고 이해해야 한다고 했습니다.

엔데믹으로 만약 전환된다면 피해가 낮은 강도로 지속된다고 할 수 있는데요.

엔데믹의 예시로는 결핵 aids 말라리아 등이 있습니다. 그러나 연간사망자로 본다면 풍토병도 경계해야합니다.

결핵 약 150만명 에이즈 약 68만명 말라리아 약 63명의 피해를 매년 발생되고 있습니다.

엔데믹의 학문적 용어로는 특정 지역에서 주기적으로 발생되는 풍토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풍토병이 된다면 관리와 예측이 가능한 질병으로 전환되었다고 할 수 있는데요.

엔데믹 의미

독감처럼 언제 유행이 되고 언제 발생하는지가 예측이 되는게 엔데믹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독감의 경우도 완전히 사라진게 아니라 예방주사를 맞게되면 관리가 되는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엔데믹이 되려면 일상의료체계에서 진료과 치료가 가능해야 한다고 하는데요.

현재까지는 그러한 상태가 아니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쉽게 구할 수 있는 치료제가 있어야합니다.

현재 먹는 치료제 비용이 비싸고 사용에 제한이 많기 때문에 엔데믹으로 보기는 힘들다고 합니다.

집단면역이 생겨야 유행규모가 줄고 사망 위중증 정도가 낮춰질 수 있을텐데요.

백신을 맞아서 면역력이 생기기를 기대하거나 코로나에 걸려서 면역력이 생기길 바래야 한다고 합니다.

현재 백신 접종자는 90프로에 이르고 누적 확진자는 1천4백만명으로 전국민의 30프로 정도라고 합니다.

그렇지만 검사를 받지 않거나 무증상 환자가 40프로 정도라고 봐서 아직은 엔데믹 선언은 이르다고 합니다.

방역당국도 현재는 엔데믹을 특정시점에서 선언할 수 있기는 미지수로 보이고 당분간은 어렵다고 이야기했습니다.

그러치만 오미크론 변이 이후에는 위험성이 낮아진것으로 보여서 일상의료체계로 전환은 준비중이라고 합니다.

세계 최초 엔데믹 첫 엔데믹 국가를 목표로 하기보다는 천천히 일상의료 전환을 준비중이라고 합니다.

영국 옥스퍼드 대학 바이러스 진화 유전체학 교수 아리스 카르라키스는 아래와같이 이야기했습니다.

엔데믹으로 바이러스 위험이 줄어들거라는 기대가 공중보건을 위기에 빠뜨릴 수 있다고 이야기했습니다.

많은 바이러스가 시간이 지날수록 약해질것이라 기대하고 있지만 알파와 델타 변이는 치명적이었습니다.

바이러스를 대비하고 에방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를 대응하고 준비해야한다고 이야기 했습니다.

엔데믹에 가까워지는 기대심리로 조심없이 활동하다가는 에피데믹 감엽병 유행 펙데믹 감염병 세계적 대유행이 다시 일어날 수 있다고 이야기했습니다.

엔데믹 용어는 안에를 의미하는 en 와 사람 지역을 의미하는 demos에서 유래한 단어인 demic의 합성어입니다.

국립국어원에서는 2020년도에 엔데믹 순화용어로 감염병 주기적 유행이라고 ㅅ너정하였습니다.

이후라도 시간이 자나 역학적으로 감염병이 감소하거나 증가하지 않고 일정한 상태가 되길 기대합니다.

엔데믹 질병 말라리아 결핵 감기 같이 조절 가능한 질병이 되길 바래봅니다.